> 교육 > 대학·입시
이태희 전북대 교수, 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학자에 선정정보분석서비스 기업 클래리베이트 애널리틱스 발표...이 교수는 동적 시스테 분야 왕성한 연구 활동
이재봉 기자  |  bong019@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23  20:46:5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전북대 이태희 교수(전자공학부.사진)가 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학자에 선정됐다. 

24일 전북대에 따르면 정보분석 서비스 기업 클래리베이트 애널리틱스가 발표한 ‘2019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연구자(HCR, Highly Cited Researchers)’에 이 교수가 크로스필드(Cross Field)에 이름을 올렸다.

클래리베이트는 6년째 ‘웹 오브 사이언스(Web of Science)’ 데이터를 기반으로 논문 피인용 횟수를 분석해 상위 1%에 해당하는 연구자를 선정, 발표하고 있다. 올해 HCR 명단에 이름을 올린 한국 기관 소속 연구자는 41명에 불과하다.

이 교수는 동적 시스템 분야에서 왕성한 연구 활동을 벌이고 있다. 각종 시스템의 수학적 모델링을 유도하고, 동특성 분석 및 안정성 해석을 통해 시스템 상에서 나타날 수 있는 다양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을 제시하는 연구를 수행하여 꾸준히 영향력 있는 논문을 발표하고 있다.

특히 발표한 40여 편의 논문 중 60% 이상이 JCR(Journal Citation Reports) 상위 10% 학술지에 게재될 정도로 논문의 질적 수준이 높다.

클래리베이트는 매년 이맘 때 ‘웹 오브 사이언스(Web of Science)’ 데이터를 기반으로 논문 피인용 횟수를 분석해 상위 1%에 해당하는 연구자를 발표한다. 전체 21개 카테고리 및 크로스필드(Cross Field) 1개로 총 22개 분야로 나눠 선정한다.

올해는 전 세계 60여개 국에서 총 6,216명이 글로벌 HCR로 선정됐다. 이번 명단에는 올해 노벨상 수상자인 그레그 서멘자 미국 존스홉킨스대 의대 교수(생리의학상), 존 구디너프 미국 텍사스대 교수(화학상), 에스테르 뒤플로 미국 매사추세츠공대(MIT) 교수(경제학상)도 포함됐다. 

이재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전민일보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동부대로 762  |  대표전화 : 063)249-3000  |  팩스 : 063)247-6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윤희
제호 : 전민일보  |  등록번호 : 전북 가 00008  |  발행일 : 2003-05-12  |  발행·편집인 : 이용범  |  편집국장 : 박종덕
전민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1 전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