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오피니언 > 엔터테인먼트
교산신도시 역사‧ 문화 자원 보존위해 민‧ 관‧ 공 뭉쳤다
박상희 기자  |  hanamcity@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11.30  11:03:1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하남시가 제2차 교산지구 문화재 민관공 협의회(이하 ‘협의회’)를 열었다.

   
 

30일 시에 따르면 협의회는 지난 27일 시청 상황실에서 개최, 협의회 활동의 중추적 역할을 할 위원장을 선출하고 자문위원을 선정했다.

협의회 위원장은 유병기 하남문화원장이 선출됐으며, 최정필 세종대학교 명예교수와 정계옥 문화재청 문화재전문위원이 자문위원으로 선정됐다.

자문위원 중 최 명예교수는 시민사회 측에서, 정 문화재전문위원은 사업시행자 측에서 추천했다.

이날 유병기 위원장은 “문화재와 도시개발에 민관이 함께 협의체를 이룬 첫 사례로서 본 협의회는 막중한 부담과 무게를 느낀다”며, “민관공이 어렵게 모인 만큼 좋은 결과를 이끌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김상호 시장은 “교산지구 역사문화자원의 창의적 보존과 활용이라는 협의회의 목적을 이루기 위해서는 서로 간 신뢰와 포용이 바탕이 되어야 한다”며, “시가 협의회 위원님들의 중지를 모으는 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협의회는 교산신도시 내 역사 ‧ 문화 자원의 보존 및 활용을 위해 민 ‧ 관 ‧ 공이 모인 협의회로 ▲하남시청 ▲하남시의회 ▲문화재청 ▲하남시청한국토지주택공사 ▲하남시청경기주택도시공사 ▲하남시청하남도시공사 ▲하남시청하남문화원 ▲하남역사박물관 ▲하남문화유산지킴이시민위원회 등으로 구성, 지난 달 1차 회의를 개최한 바 있다.

 

박상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광고문의찾아오시는 길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저작권문의
경기도 하남시 대청로 33(신장동 현대베스코아빌딩 6층 22호) | 대표전화 : 031-795-4992
등록번호 : 경기 아50871 | 등록일 : 2014년 1월 24일 | 발행인/편집인 : 이 재 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은숙
Copyright © 2021 하남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