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이슈 > 정책·사건사고
하남도시공사 공기업 경영평가 ‘최하위’5개 등급 중 '라'에 이름 올려...전국체 265개 공기업 중 하위 7% 등극
이재연 기자  |  hanamilbo@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09  13:13:5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하남도시공사(사장 김경수)가 2018년 공기업 경영평가에서 최하위 등급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하남도시공사 전경>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지난 7일 발표한 2018년 지방공기업 경영평가(공사 62곳·공단 89곳·상수도 119곳)에서 하남도시공사는 ‘라등급’에 이름을 올렸다.

이는 전체 270개 공기업 중 하위 7%로 최고등급인 ‘가등급’에서 최하등급인 ‘마등급’까지 5단계 중 하위등급으로, 특히 지난 2017년 경영평가에서 받은 나등급 보다 두 단계 하락한 수치다.

이에 따라 하남도시공사는 정부의 지방공사・공단 평가급 지급기준에 따라 사장 및 임원의 익년도 연봉이 동결된다. 또한 평가급의 경우 사장 및 임원 0%, 직원의 경우 30~50% 지급될 전망이다.

하남도시공사는 지난 행정사무감사에서 지난해 당기 순이익이 대폭 하락했음에도 불구하고 임직원 수당과 성과금은 제때 챙긴 것으로 나타나 ‘돈 잔치’ 지적을 받은 바 있다.

당시 이영준 시의원은 2017년 하남도시공사의 매출액은 1,753억 원이었으나 2018년에는 325억원으로 대폭 떨어져 당기순이익이 크게 줄어든 점도 함께 지적했다.

한편 행정안전부는 하위평가를 받은 기관 중 경영진단 대상기관을 선정하고, 진단결과에 따라 사업규모 축소 및 조직개편, 법인청산 등 경영개선을 유도한다는 계획이다.

   
 

이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광고문의찾아오시는 길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저작권문의
경기도 하남시 신장1로3번길 18 (신장동) | 대표전화 : 031-795-4992
등록번호 : 경기 아50871 | 등록일 : 2014년 1월 24일 | 발행인/편집인 : 이 재 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은숙
Copyright © 2019 하남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