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오피니언 > 엔터테인먼트
하남문화재단, 봄을 알리는 화사한 3월 공연
김주희 기자  |  Joohanam0315@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3.07  14:05:5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커피소년 화이트데이 콘서트 <행복의 주문> (3/16) + 유니버설발레단 <백조의 호수> (3/22~23)

하남문화재단은 봄기운이 물씬한 3월을 맞이하여 인디 싱어송라이터 커피소년의 화이트데이 콘서트와 유니버설발레단의 전막 공연 <백조의 호수>를 무대에 올린다.

   
 
커피소년의 화이트데이 콘서트 <행복의 주문>

오는 3월 16일 하남문화예술회관 소극장에서 개최되는 커피소년의 화이트데이 콘서트 <행복의 주문>은 소극장에서 가수와 관객이 서로 얼굴을 마주보며 함께 호흡하는 따뜻한 공연이다. ‘내가 니 편이 되어줄게’, '장가 갈 수 있을까', ‘상처는 별이 되죠’, ‘행복해’ 등 관객들의 다양한 감성을 깨워줄 노래들과 즐겁고 진솔한 이야기로 90분 동안의 힐링 타임이 펼쳐진다.
 
2010년 데뷔한 커피소년은 지금까지 4개의 정규앨범과 5개의 미니앨범을 발표하였으며, 20~30대 젊은층 사이에서 두터운 팬층을 거느리고 있는 뮤지션이다.

따스한 공감과 위로의 마음을 담은 재치 있는 말솜씨로 ‘김제동의 톡투유’, ‘유희열의 스케치북’, EBS '스페이스 공감‘, ’유인나의 볼륨을 높여요‘ 등 TV와 라디오, 각종 공연과 축제 무대를 통해 꾸준한 인기를 누리고 있다. 

유니버설발레단 <백조의 호수>

3월 22일(금)~23일(토) 대극장에서는 하남시 승격 30주년을 기념하는 명품 공연으로 클래식 발레의 대명사이자 최고의 발레 입문작 <백조의 호수>를 선보인다.

<백조의 호수>는 차이코프스키의 아름다운 음악과 마리우스 프티파의 천재적 안무의 만남, 우아하고 서정적인 백조와 강렬하고 매혹적인 흑조의 1인 2역, 신비로운 호숫가에서 펼쳐지는 황홀한 군무로 정평이 나 있는 작품이다.

국내뿐만 아니라 미국, 일본, 스페인, 남아프리카공화국 등 해외 13개국 투어를 거친 유니버설발레단의 <백조의 호수>는 ‘천국에서 내려온 튀튀의 향연’이라는 극찬을 받아 온 수작이다. 이번 공연의 주역으로는 탁월한 기량과 예술성을 갖춘 신선한 조합 홍향기-마 밍, 김유진-콘스탄틴 노보셀로프 커플이 관객들의 이목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하남문화재단 관계자는 “3월에 준비한 화사한 공연들로 겨울 시즌 잠자고 있던 오감을 깨우며, 인디음악의 포근함과 클래식 발레의 숭고한 아름다움을 동시에 느끼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공연 예매와 문의는 하남문화재단 전화 또는 홈페이지(031-790-7979, www.hnart.or.kr)에서 가능하다.

 

김주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광고문의찾아오시는 길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저작권문의
경기도 하남시 신장1로3번길 18 (신장동) | 대표전화 : 031-795-4992
등록번호 : 경기 아50871 | 등록일 : 2014년 1월 24일 | 발행인/편집인 : 이 재 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은숙
Copyright © 2019 하남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