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오피니언 > 독자칼럼
팔당대교 관리 서울국토관리청에서 맡는다.하남시 건의 결과 이관키로…재정부담·효율적 유지관리 기대
박상희 기자  |  hanamcity@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17  14:30:5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하남시는 국도 45호선 팔당대교의 관리주체가 지난 14일자로 하남시에서 서울지방국토관리청(의정부 국토관리사무소)로 이관됐다고 17일 밝혔다.

   
 
팔당대교는 하남시 창우동과 남양주시 와부읍을 연결하는 연장 935m, 폭 24m의 장대교량으로 일평균 약2만5,000대의 차량이 통행하는 지역이며, 지난 1995년 5월 건립 후 경기 남부 북부를 잇는 주요 교량으로서 그동안 하남시에서 관리해왔다.
 
  시는 지난 2011년부터 국도의 효율적 관리를 위해 국토교통부 및 경기도에 지속적으로 팔당대교의 관리주체 변경을 건의해 왔으며, 인계인수에 대한 협의를 진행해 온 결과 의정부 국토관리사무소에서 직접 관리하게 됐다.

  최근 5년간 팔당대교에 대한 정밀안전진단 및 내진성능보강공사 등으로 약 60억원의 예산을 투입했고 매년 약 2억원의 유지관리 예산을 사용하고 있었으나, 관리청 이관을 통해 재정부담을 덜게 되었으며 팔당대교를 보다 효율적인 유지관리를 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박상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광고문의찾아오시는 길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저작권문의
경기도 하남시 신장1로3번길 18 (신장동) | 대표전화 : 031-795-4992
등록번호 : 경기 아50871 | 등록일 : 2014년 1월 24일 | 발행인/편집인 : 이 재 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은숙
Copyright © 2018 하남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