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스포츠/문화 > 공연/문학
'시그니쳐 클래식 시리즈' 무대에 올린다.하남문화재단, 모스크바 국립 뮤지컬극장 갈라 콘서트 공연
김주희 기자  |  Joohanam0315@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2.28  05:38:3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하남문화재단(대표: 김영욱)은 봄기운이 물씬한 3월을 맞이하여 기악과 성악의 다양한 선율과 음색을 맛볼 수 있는 '시그니쳐 클래식 시리즈'를 무대에 올린다.

깔끔하고 정교한 앙상블 <잘츠부르크 오케스트라 솔리스텐>과 화려하고 생동감 넘치는 종합예술 <모스크바 국립 뮤지컬극장 갈라 콘서트>가 이번 기획 시리즈의 주인공. 두 공연 모두 국제적으로 명망 있는 아티스트들의 공연을 관람할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이다.

▲잘츠부르크 오케스트라 솔리스텐

  3월 10일(토) 오후 5시 하남문화예술회관 대극장에서 『시그니쳐 클래식 시리즈』의 첫 번째 무대를 장식할 <잘츠부르크 오케스트라 솔리스텐>은 100년 전통의 세계 최고 클래식 음악축제 ‘잘츠부르크 페스티벌’에 5년째 초청받고 있는 유럽의 최정상급 챔버 오케스트라이다.

지난 2014년 잘츠부르크 주정부의 문화사절단으로 초청받아 예술의 전당, 부산, 오산 등 총 6곳에서 환상적인 연주 실력을 뽐내고 간 바 있다.


▲초일류 챔버 오케스트라가 선사하는 모차르트의 모든 것

  이번 4년만의 내한공연에서는 오롯이 “모차르트”에만 집중한다. 빠르고 경쾌한 “피가로의 결혼” 서곡을 시작으로 서정적인 멜로디의 “클라리넷 협주곡 A장조 K.662”, 활기찬 분위기의 “바이올린 협주곡 4번 D장조 K.218”, 정제된 슬픔이 흐르는 “교향곡 40번 G단조 K.550” 등 모차르트의 개성과 탁월함을 다채롭게 느낄 수 있는 곡들이 조화롭게 연주된다.

▲살아 있는 클래식 교육의 현장  

  공연에 대한 관객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오케스트라의 대표 안드레아스 슈타이너가 프로그램과 연주자 그리고 각 악기들에 대한 간단한 소개와 해설을 곁들일 예정이다.

특히 이번 공연에서는 모차르트가 사용했던 1735년산 바로크팀파니를 직접 연주하는 것으로 알려져, 어린 자녀를 동반한 관객들에게 더욱 즐겁고 의미 있는 음악교육의 현장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본 공연에 앞서 연주자들은 하남문화재단의 지역 공헌 프로그램인 '2018 꿈의 오케스트라'에 선발된 아동들을 위해 공개 리허설을 진행하는 등 음악을 통한 진정한 소통과 교류를 실천할 계획이다.   

▲모스크바 국립 뮤지컬극장 갈라 콘서트

'시그니쳐 클래식 시리즈'의 두 번째 무대 <모스크바 국립 뮤지컬극장 갈라 콘서트>는 3월 24일(토) 오후 5시에 대극장에서 열린다. 1927년 11월 세계적인 배우이자 감독인 그리고리 야론이 설립하여 전통과 역사를 자랑하는 모스크바 국립 오페레타&뮤지컬극장(The Moscow State Operetta&Musical Theater)의 솔리스트들이 최초 내한하여 펼치는 명품 공연이다.

러시아를 대표하는 국립극장 솔리스트들의 첫 내한공연

  러시아 지휘계에서 가장 두각을 나타내는 여성 지휘자이자 모스크바 오페레타 극장의 상임지휘자인 크세니아 자르코의 지휘 아래 소프라노 바실리사 니콜라에바, 나탈리아 멜니크, 테너 페트르 보리센코, 바리톤 파벨 이바노프 그리고 국내 정상급 교향악단인 프라임 필하모닉 오케스트라가 정통 클래식과 오페레타, 대중적인 뮤지컬이 결합된 수준 높은 무대를 펼쳐간다.
정통 클래식과 뮤지컬의 화려한 만남

'모스크바 국립 뮤지컬극장 갈라 콘서트'는 단순히 귀로만 듣는 클래식이 아닌 눈으로 보고 즐기는 한 편의 옴니버스 쇼와 같은 멋진 시간이다.

“오페라의 유령”, “캣츠”, “메리 위도우” 등 전 세계적으로 사랑받는 베스트 작품들을 비롯하여 엠머리히 칼만, 프란츠 레하르 등 유명 작곡가들의 다양한 오페레타 곡들이 소개되며, 화려함과 우아함을 겸비한 발성과 표현력, 위트와 생동감 넘치는 퍼포먼스가 어우러져 온 가족이 기분 좋게 관람할 수 있다.

특히 <잘츠부르크 오케스트라 솔리스텐> 공연과 동시 예매시 5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으니 이번 기회에 다양한 클래식의 향연에 빠져볼 것을 권한다. 
 
  하남문화재단은 상큼하게 차려진 에피타이져와 같은 3월 『시그니쳐 클래식 시리즈』로 겨울 시즌 잠자고 있던 오감을 깨우는 동시에, 다가오는 4월과 5월 가정의 달을 위한 메인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

대중가수 콘서트, 감성 연극, 어린이 뮤지컬, 국악 무대, 무료 영화 상영 등 연인, 가족, 자녀, 부부, 부모님과 함께 다양하게 즐길 수 있는 세대공감 프로그램들이 즐비하다. 공연 관련 자세한 정보 및 티켓 예매는 하남문화재단 홈페이지(www.hnart.or.kr)와 SNS(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블로그)에서 접할 수 있다.

김주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광고문의찾아오시는 길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저작권문의
경기도 하남시 신장1로3번길 18 (신장동) | 대표전화 : 031-795-4992
등록번호 : 경기 아50871 | 등록일 : 2014년 1월 24일 | 발행인/편집인 : 이 재 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은숙
Copyright © 2018 하남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