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22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회일반] 하남, 허위로 허가받은 구판장·작업장 철퇴
개발제한구역(그린벨트) 내에 불법으로 신축된 마을 구판장과 공동 작업장에 대해 무더기로 허가취소 등 철퇴가 내려졌다. 특히 이들 건축물의 대부분은 타인의 명의를 빌려 건축허가를 받은 등 설립취지에 어긋나거나 부정한 방법을 동원한 것으로 나타났다.20일
이재연 기자   2018-02-20
[사회일반] 하남, 불법사금융 '꼼짝마!'
하남시는 12일부터 4월 30일까지 3개월간 ‘불법사금융 근절을 위한 일제단속 및 집중신고기간을 운영한다고 19일 밝혔다.이는 2018.02.08.자로 법정 최고금리가 인하됨에 따라 불법사금융으로 인한 서민 피해를 예방하고자 추진하는 것이며, 이는 정
박상희 기자   2018-02-19
[사회일반] "미군공여지에 행정타운 유치하자"
미군공여지 행정타운 추진위원회(공동대표 유병욱, 조중구 이하 추진위)가 미군공여지 '하남시행정타운' 건립을 위한 서명운동에 돌입했다. 추진위는 12일 오전 하남시청 기사송고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중앙대와 세명대 유치가 무산되면서 그린벨트법 개정 없이
이재연 기자   2018-02-12
[사회일반] 하남, 허술한 스쿨존 '교통안전대책 시급'
"차들은 씽씽달리고.. 우리 아이들 혼자 학교에 갈수 있을까 겁이 납니다.”어린이들의 안전한 통학공간 확보 등을 위해 운영중인 스쿨존(어린이 보호구역) 지역에 불법 주·정차가 난무하고 있어 대책마련이 시급하다.특히 정문과 후문이 도로와 접해있는 초등학
이재연 기자   2018-02-02
[사회일반] 하남, 덕풍동 주택 다락방에서 화재 발생
하남시 덕풍동 한 주택에서 담뱃불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했다.15일 하남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12일 오후 4시 10분께 경기도 하남시 덕풍동의 주택 다락방에서 불이 나 30여 분만에 꺼졌다고 밝혔다.이 불로 다락방 일부가 불에 타 소방서 추산 120만
이재연 기자   2018-01-15
[사회일반] 이혼문제로 한국인 처형 살해한 일본인 징역 22년
한국인 아내와 이혼 문제를 놓고 갈등 끝에 처형을 살해한 60대 일본인에게 법원이 중형을 선고했다.수원지법 형사15부(부장판사 입정민)는 이혼문제로 가족들과 다투다가 처형 B(69)씨를 살해한 혐의로 기소된 일본인 A(69)씨에 대한 국민참여재판에서
이재연 기자   2018-01-12
[사회일반] 하남, 오피스텔 공사장서 50대 근로자 추락사
지난 23일 오전 8시 40분께 경기도 하남시 오피스텔 공사장에서 근로자 한 명이 추락해 숨졌다.경찰은 목격자 진술 등을 토대로, 공사장 18층에서 용접 작업을 하던 근로자A(59)씨가 발을 헛디뎌 6층으로 추락해 숨진 것으로 보고 있다.사고가 난 공
이재연 기자   2017-12-26
[사회일반] 서민 울리는 불법 대부업체 '활개'
“이 추운 날씨에 치워도 하루에도 수십 장의 불법대부업체 명함 수거에 스트레스가 이만저만이 아닙니다.”신장동에서 식당을 하는 오모(49) 씨는 매일처럼 오토바이를 타고 지나가면서 뿌려지는 불법 대부업체 명함 수거에 애를 먹고 있다고 불만을 토로했다.정
이재연 기자   2017-12-22
[사회일반] 하남, 최근 3년간 그린벨트내 불법건축물 514건 적발
최근 3년간 하남시 개발제한구역내 불법건축물이 514건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경기도에 따르면 지난 2015년부터 올해 9월까지 국토지리정보원의 항공촬영사진을 활용해 하남시 개발제한구역(그린벨트)내 불법건축물 현황을 조사한 결과, 514건이
이재연 기자   2017-12-18
[사회일반] 사업용 차 차고지 증명제 '있으나 마나'
사업용 차량들에 대한 주차장 확보를 위해 시행하고 있는 사업용 자동차 차고지 증명제가 유명무실하게 운영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개선책 마련이 시급하다는 지적이다. 15일 하남시에 따르면 개인택시, 버스, 화물차 등 사업용 자동차들이 일정 면적의 주차장
이재연 기자   2017-12-15
[사회일반] 하남, 천현동 닭고기 가공업체서 화재
지난 12일 오전 8시 30분께, 경기도 하남시 천현동의 한 닭고기 가공업체에서 화재가 나 2시간여 만에 꺼졌다. 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건물안에 있던 직원 20여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또 샌드위치 패널 구조의 펌프실 내부 50㎡와 진공펌
이재연 기자   2017-12-13
[사회일반] ‘하남 C구역 비리 엄정수사’ 촉구 1인 시위
하남 C구역(덕풍동) 재개발 과정에 비리가 있다는 일부 주민들의 고소에 이어 하남경찰서에서 엄정수사를 촉구하는 1인 시위가 이어졌다. 하남경찰서에 따르면 21일 오후 2시 하남 C구역 주민 함모(52)씨는 ‘C구역 재개발 비리 철저수사’를 촉구하는 1
이재연 기자   2017-11-23
[사회일반] "미사리 음식점만 오면 기분이 상해요"
천혜의 자연환경을 보유하고 있는 하남시 미사리 일대가 음식점들의 지나친 호객행위로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15일 지역 주민과 운전자 등에 따르면 미사리 카페촌 주변에서 영업을 하는 30여개의 각종 음식점들이 주말은 물론 평일에도 속칭 '삐끼'를 동
이재연 기자   2017-11-21
[사회일반] 우성산업개발 수년째 폐기물 무단 방치 '말썽'
천혜의 자연환경을 보유한 미사리가 폐기물 무단적치로 몸살을 앓고 있다. 9일 하남시와 지역 주민들에 따르면 ㈜우성산업개발(이하 우성)은 1998년 9월 개발제한구역(그린벨트)인 미사동 643일대 한강변 하천 부지 13만 3982㎡에 대해 점용허가를 받
이재연 기자   2017-11-09
[사회일반] 스타필드 하남, 반려동물 동반 쇼핑허용 '갑론을박'
“쇼핑을 하고 있는데 큰개가 갑자기 나타나 놀랐어요' 지난번에는 실내 매장에서 대변을 누는 반려견도 보았구요." 최근 신세계 스타필드 하남이 고객확보를 위해 국내 최초로 반려동물 동반 쇼핑을 허용하면서 이에 대한 찬반 논란이 가열되고 있다.특히 유명
이재연 기자   2017-11-03
[사회일반] 선동IC 부근서 정차한 軍차량 추돌 운전자 사망
18일 오전 10시2분께 하남시 서울양양고속도로 상행선 선동IC 부근 3차로에서 유모씨(48)가 몰던 3.5톤 화물차량이 정차중인 육군 통신차량을 뒤에서 들이받는 사고가 일어났다. 이 사고로 운전자 유씨가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결국 숨졌다.통
이재연 기자   2017-10-19
[사회일반] 하남, 그린벨트 이행강제금 상한제 폐지에 '주민 울상'
올해 종료되는 그린벨트(GB) 이행강제금 상한제 폐지를 앞두고 해당 지역주민들이 울상을 짓고 있다. 특히 그린벨트 이행강제금 징수 유예 기간을 올해 연말에서 3년∼5년 연장하는 내용을 골자로한 '개발제한구역 지정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 개정안'
이재연 기자   2017-10-18
[사회일반] 하남, 한강유역환경청서 가스누출 폭발사고
27일 오후 하남 환경유역환경청에서 LP가스 누출로 인한 폭발사고가 발생해 2명이 화상을 입는 일이 발생했다.이 사고로 시험보조원 A(29·무기계약직)씨와 B(25·여)씨가 팔과 얼굴 등에 화상을 입어 인근 경희대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중이다.다행히 다
이재연 기자   2017-09-28
[사회일반] 미사강변도시 상가 공사 현장 '이웃은 나 몰라라'
하남 미사강변도시에서 상업시설을 진행하는 건설업체가 도로점용허가도 받지 않고 도로를 침범한 채 공사를 강행하고 있어 말썽을 빚고 있다. 특히 공사를 맡고 있는 일부 시공사의 경우 안전시설을 뒷전인데다 주민들이 이곳에서 발생하는 소음과 먼지로 고통을 받
이재연 기자   2017-09-27
[사회일반] 불법토사 적재 '대명' 이번엔 새벽부터 '쿵쾅'
“새벽부터 '쿵쾅' 시끄러워 잠도 제대로 못자고 빨래도 널지 못하고 있어요." 하남 지역현안2지구 A1블록 대규모 무단 토사 적재로 물의를 빚고 있는 대명종합건설이 이번에는 공사장 먼지와 소음 문제로 민원을 야기 시키고 있다.21일 에코타운 3단지 주
이재연 기자   2017-09-2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회사소개광고문의찾아오시는 길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저작권문의
경기도 하남시 신장1로3번길 18 (신장동) | 대표전화 : 031-795-4992
등록번호 : 경기 아50871 | 등록일 : 2014년 1월 24일 | 발행인/편집인 : 이 재 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은숙
Copyright © 2018 하남일보. All rights reserved.